교육다이빙의 메카, 낙산대기 포인트가 있는 곳! 강원도 고성군 문암다이브리조트 (2013.7/8월호)

 

 

연이어 물폭탄을 퍼붓는 지루한 장마도 시간이 가면 지나가리라. 조금 있으면 학교마다 방학이 시작되고,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이하게 된다. 어느 여론조사 기관에 의하면 올해 휴가지 선호도를 조사하였는데 동해안을 찾겠다는 사람들이 상대적으로 많다는 결과가 나왔다. 동해안 해수욕장(해변)의 뜨거운 태양과 깨끗하고 시원한 바닷물은 휴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할 정도로 멋진 추억을 심어줄 것이다.

 

다이버들도 그간의 정보를 총동원하여 가족들과 오붓하게 휴가를 즐길 수 있는 곳을 찾아 휴가계획을 세우는 시즌이다. 산도 좋고 계곡도 좋지만, 스쿠버다이빙을 취미로 하는 다이버가 있는 가족은 늘 바닷가를 고려 대상의 첫 번째로 삼지 않을까 한다. 이러한 마음을 충족시켜주는 곳 중의 하나가 문암다이브리조트이다. 가족들도 즐겁게 보낼 수 있는 요소들이 많고, 다이빙도 편하게 할 수 있다. 넓은 주차장이 있어서 피크철 주자걱정이 없고, 휴가기간 굳이 식사준비를 하지 않아도 리조트 주변에서 편리하고 저렴하고 맛도 좋은 가족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 산재되어 있다. 오랜만에 바닷가를 나와서 싱싱한 자연산 회를 저렴하게 즐길 수도 있고, 숙소도 편안하고, 가족들이 무료하지 않도록 주변에 해수욕장 등 관광, 놀이 시설이 있는 곳이다. 저렴하게 배낚시를 할 수 있어 오랜만에 자족들이 손맛도 볼 수 있고, 주변사람들에게 스쿠버 체험이나 초급교육도 가능할 정도로 기본시설이 잘 준비되어 있다. 리조트 공간도 여유로워 가족들이 편히 쉴 공간이 충분한 곳! 이런 다양한 필요조건을 만족할 만한 리조트가 필자의 생각으로는 강원도 고성군 문암다이브리조트를 추천하고 싶다.


휴가지로서의 고성군 문암다이브리조트의 장점! 

 

1. 초급 교육시설이 잘 갖추어진 문암다이브리조트
문암다이브리조트는 예전부터 비치다이빙과 교육시설이 잘 갖추어진 리조트로 그 명성이 높다. 리조트에서 공기통을 메고(여성이라면 리조트스텝에게 부탁하면 무거운 장비를 포인트까지 이동시켜 준다.) 비치포인트로 이동하면 4개의 부표가 4각으로 설치되어 있고 입수지점을 따라 줄을 잡고 서서히 하강하고, 약 150m의 거리에 4각으로 설치되어 수심 6m까지 하강이 되어 입·출수 훈련 및 오리발 연습을 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또 조금 자신감이 붙은 초급자들의 조금 깊은 수심대인 명파대 포인트로 2차 보트다이빙을 할 수 있고, 역시 친절하게도 150m 하강라인과 유도라인이 설치되어 있어 안전하고 성공적인 교육을 진행할 수 있다.

 

 

2. 넓은 리조트 부지와 주차 공간, 휴게시설
강원도 공성군 문암2리 항구로 접어들면 우측에 넓은 주차공간과 붉은색 몽골텐트 집단이 한눈에 들어온다. 이곳 넓은 주차공간에 자연스럽게 주차를 하면 그곳이 문암다이브리조트이다. 2,100평의 광활한 대지에 100여대의 차량이 주차 가능한 대형 주차 공간이 있고 5동의 붉은색 몽골텐트와 20여 개의 목조테이블과 파라솔이 준비되어 있어 가족별 팀별 독립공간이 마련되는 등 여유로운 휴가와 투어를 즐길 수 있다. 문암다이브리조트의 시설은 동해안 리조트 중에는 대형리조트에 해당하고 1일 최대 수용인원은 150명이다.

 

 

 

 

3. 풍부한 숙박, 관광, 놀이 시설
문암다이브리조트는 근처의 고급 골프텔과 협력관계에 있기 때문에 32평형 골프텔을 8만 원의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아직까지 골프는 고급스포츠 축에 들어 숙박시설 또한 그 격에 맞게 깨끗하고 청결하게 호텔급 시설이여서 손님들의 만족감이 높다. 아울러 리조트 근처의 민박(4인실 : 4만 원, 6인실 : 6만 원)이용도 가능하다. 또 고성군은 수많은 콘도시설이 있기로 유명하고 속초시와 인접한 지역이라 속초지역의 콘도시설을 이용하여도 거리상으로는 무리가 없다. 따라서 한화콘도나 대명콘도 등 대표 리조트시설 외에 주변에 있는 콘도를 이용할 수 있고, 리조트마다 물놀이 시설 및 대형 놀이시설을 이용할 수 있어 가족들과 함께 여행하기는 아주 적합하다.

 


4. 가까운 접근성
서울, 경기, 충청 등 내륙 쪽에서 고성 속초로 접근하려면 통상 서울~양양 간 고속도로를 이용하여 동홍천 톨게이트를 이용하게 된다. 소요시간은 약 2:30분 정도 소요되며 심지어 강일 인터체인지에서는 2:10분 정도의 가까워진 접근성 때문에 과거의 강원도 최북단 고성군이 아니라 주말마다 관광객이 부쩍 늘었다.

 

▶  대중교통 이용
서울(간성방향)→간성(하차)→시내버스(속초⇔대진간)1번이용→오호리→삼포리→교암(하차)→문암2리

▶ 자가용 이용
서울→홍천→진부령→대대리검문소(간성방향)→간성→오호리→삼포→문암진리→교암(동광중고등학교)→문암2리

 

5. 문암다이브리조트 내 취사시설 및 리조트 앞 해녀식당의 편리성
문암다이브리조트는 다이버 전용 식당시설이 있다. 따라서 경비절감 등의 이유로 직접 취사를 원하는 다이버들은 전용취사장에서 직접 취사가 가능하고, 일반식당을 이용하려면 리조트 앞집 해녀식당에서 백반이 1식에 6천 원이여서 편리하고 반찬이나 맛이 준수하다.

 

 

 

6. 주변의 저렴한 횟집
문암2리 어항은 작은 마을단위 항이어서 정식 횟집은 없다. 단, 어민들이 어획한 어류들을 직접 수족관에 보관하였다가 이곳을 찾는 관광객에게 회로 판매한다. 따라서 횟집같이 거창한 상차림은 아니지만 100% 자연산을 저렴한 가격에 먹을 수 있다는 것은 큰 장점이다. 즉 4인 정도의 인원이 먹을 수 있는 양이 50,000원 정도이다. 필자도 회를 꽤 즐기는 편인데 4명이서 50,000원짜리 회를 시켜서 배부르게 먹었다. 요즘 어디를 가도 자연산 회를 먹기 힘들 뿐만 아니라 이 정도 저렴한 가격으로 회를 먹을 수 있는 곳은 찾기 쉽지 않을 것이다.

 

 

 


박주명 대표와 문암다이브리조트

문암다이브리조트를 운영하는 박주명 대표는 2001년 당시 친구가 운영하던 문암다이브리조트에서 일을 도와주기 시작한 것이 문암리와 인연이 되어 2009년까지 9년이란 긴 세월을 문암다이브리조트에서 스텝으로 일한 믿음직한 일꾼이었고 문암다이브리조트의 가이드를 대표하던 인물이다. 필자도 오래전 모 잡지의 취재를 위해 문암다이브리조트를 방문했을 당시 박주명 강사가 필자를 안내했고, 수중모델로서의 포즈도 알아서 척척 해준 기억이 있다. 당시 여러 포인트를 마치 인간GPS와 같이 정확하게 안내하였고, 그것이 인연이 되어 기회가 되면 박주명 사장을 찾곤 했다. 박 대표가 오랜 세월 현지에서 근무하다 보니 현지인들과 호형호제하는 관계가 형성되어 박 사장이 잠시 문암리를 떠나 있을 때 주민들의 걱정 전화를 많이 받는다고 한다. 그만큼 긴 세월 현지 주민들에게 모범을 보인 결과 지역민과의 유대관계도 매끄럽고, 그것은 무시할 수 없는 사업 자산이여서 행여 문암리조트에 손님이라도 적으면 주민들이 더 걱정한다고 한다. 이런 현지인들의 마음은 리조트를 찾는 손님들이 그만큼 안정적이고 편안하게 일정을 소화할 수 있는 분위기가 조성되고, 이런 자신감 얻은 박주명 사장은 향후 숙식 일체형 다이빙리조트를 장기 비전으로 삼고 차근차근 준비를 하고 있으며, 현재 차근차근 계획대로 진행하고 있어 향후 수년 안에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리라 생각한다.

 

 

 


<다이빙 포인트 안내> 

● 비치 포인트
문암다이브리조트의 비치포인트는 오래전부터 전국적으로 유명한데 육상에는 간단히 교육할 수 있는 데크가 마련되어 있다. 데크에서부터 하강라인이 설치되어 있고, 수중에 약 200m 길이의 가이드라인이 4각으로 설치되어 있어 초급자 교육에 적합한 포인트이다. 리조트에서 포인트까지 약 30m 도보로 이동하는 거리이고, 최대수심은 6m이다.

 

 

 

● 명파대 포인트
보트다이빙으로 하강라인이 설치되어 있고, 역시 교육하기 좋게 수중 가이드라인이 150m 설치되어 있어 안전하게 입·출수 교육이 가능한 포인트이다. 가이드라인을 따라 가며 병풍처럼 펼쳐진 암반에 서식하는 수중생물을 관찰하는 재미가 있는 포인트이다. 최대수심 12m이고, 포인트까지 이동거리는 5분이다.

 

 

 

● 금강산 포인트
수중환경이 마치 금강산처럼 남성적으로 생겼고, 경치 또한 아름답다 하여 수중 금강산 포인트라 부른다. 때때로 볼락떼들이 자주 출현하여 장관을 연출하고, 암반에는 붉은 산호와 색색의 말미잘 군락들이 다이버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포인트이다. 수심 18~25m이고, 이동거리는 10분이다.

 

 

 

 

K1 포인트
자연암반 포인트로써 하강라인이 설치되어 있고, 암반에 부채산호 산호붙이 희드라가 많이 부착되어 있는 포인트이다. 수심은 18~22m이고, 이동거리 10분이다.

 

 

 

마이산 포인트
전형적인 산호바위 포인트로 암반 전체가 적산호 천국이다. 따라서 시야가 좋은 날 포인트의 모습은 가을날 단풍산을 연상케 한다. 수심은 25~30m이고, 이동거리는 10분이다.

 

 

 

 

인공어초 포인트
4각 인공어초가 3단으로 쌓여 있는 포인트이다. 섬유세닐 말미잘과 적산호, 비단멍게 등이 볼거리를 제공한다. 수심 28~30m이고, 이동거리는 10분이다.

 

 

 

 

낙산대기 포인트

과거 많은 방송매체에서 금강산 포인트라고 소개했던 포인트이다. 당시 거대한 암초의 모양이 마치 금강산과 같이 기암괴석으로 형성되어 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인데 바위에 서식하는 산호와 말미잘군락, 거기서 함께 서식하는 볼락 무리들과의 하모니는 장관을 연출한다. 현지의 어민들은 이 암초를 난산대기 짬이라 칭하므로 리조트에서도 낙산대기라 부르고 있으나 일부 다이버들은 지금도 금강산포인트라 부르기도 한다. 수심 17~40m이고, 이동거리는 15분이다.

 

 

 

글/사진 이성우

글쓴날 : [13-06-25 13:32] 스쿠바다이버기자[diver@scubamedia.co.kr]
스쿠바다이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