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수중촬영 장비소식 (2018년 1/2월호)

 

Nikon D850
- 유효화소수 4575만 화소, 이면조사형 니콘 FX 포맷 CMOS 센서 채용
- 뛰어난 화상 처리 엔진, EXPEED 5 탑재
- 상용감도 ISO 64-25600, Full Frame 4K UHD 대응
- 본체 크기는 146 x 124 x 78.5mm, 무게는 본체 915g
- 가격 : 3,930,000원

 

니콘이 지난해 전략 DSLR 카메라 D850을 발표했다. 니콘 DSLR 카메라 제품군 중에 D800 시리즈는 고화질 제품군이다. 최신작 D850 역시 이 전통을 따라 35mm 풀프레임 4575만 화소 이미지 센서를 비롯하여 다양한 화질 특화기능이 적용됐다.
저감도는 ISO 64(확장 ISO 32), 고감도는 ISO 25600(확장 ISO 102400)까지 지원한다. 감도가 낮을수록 사진을 부드럽게 표현하는 것이 가능하다. 전자식 셔터 기능도 요긴하다. DSLR 카메라는 촬영 시 거울이 움직이면서 미세한 흔들림을 유발한다. 화소가 높을수록 이 흔들림이 크게 나타나는데, 전자식 셔터를 사용하면 거울 진동이 사라져 화질을 극대화할 수 있다.
니콘 D850은 153개 자동 초점 포인트를 갖췄다. 이는 최고급 DSLR 카메라인 니콘 D5와 대등한 수준이다. 고화소 카메라일수록 정교한 초점 능력이 필요하다. 어두운 곳에서의 초점 검출 능력도 우수하다.
후면 모니터는 3.2인치 236만 화소로 촬영한 사진을 선명하게 확인하도록 돕는다. 화소가 높을수록 사진 용량이 커지는데 니콘 D850은 차세대 고속·대용량 메모리 XQD와 범용 SD(고속 UHS-II) 메모리 듀얼 슬롯을 장착해 이 문제를 해결했다. 전원은 EN-EL15a 리튬 배터리로 최대 1840매(사진)까지 촬영이 가능하다.
니콘 D850은 뷰 파인더 배율도 0.75배로 크다. 파인더가 크면 그만큼 피사체를 보고 구도를 잡기 편리해진다. 또한 방진방적도 지원한다.

 

넥서스(Nexus)

씨엔씨(Sea&Sea)

씨캠(Seacam)

아이켈라이트(Ikelite)

노티켐(Nauticam)

아쿠아티카(Aquatica)

슈발(Subal)

 
 
 
 
 

Inon Z330 strobe
- Guide Number 33
- 110 degrees effective underwater coverage
- Proven Robust and Durable Design
- Bundled rotatable shade helps prevent backscatter
- Built in 220lm Focus light
- Enhanced Control set with large knobs
- Phosporescent Control Panel & Knobs
- Intuitive Manual settings

 

 
 

Inon이 지난해(2017년) 초 잘 알려진 Z-240 스트로브의 생산을 중단한다고 선언한 후에 새로 발표할 모델에 관심이 많았다. 필연적으로 Inon의 새로운 스트로브 사양 및 이미지가 새어 나왔다. 그것은 이미 입증된 Z-240과 동일한 바디 디자인을 사용하였으며 Z-330이라 명명하였다.
Z-330의 인용된 가이드 넘버는 33(Z-240의 경우 24와 비교되는)으로 빛의 세기가 상당히 증가되었다. 디퓨저가 없는 빔의 각도는 110°이며 Inon은 플래시에 의해 생성된 열에 견고하고 특히 폭발에 내구성 있는 구조로 되어 있다고 한다.
다른 새로운 기능으로는 돔 포트로 빛이 번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덕빌(duckbill)이라는 회전하는 빛 그늘을 추가하였다. 어두운 곳에서도 컨트롤을 쉽게 하기 위해 슈퍼 와이드 디퓨저(super wide diffuser) 및 글로우를 추가하였다. 조절 스위치의 배치와 배터리실은 Z-240의 구조와 동일하며 내장형 LED 포커스 라이트는 220 루멘(Lumen)의 출력을 가진다.

 

 

‘Duckbill’ beam corrector Super wide diffuser‘덕빌’ 빔 교정기

Super wide diffuser 슈퍼 와이드 디퓨저

 

 

 

글쓴날 : [18-02-20 13:57] 스쿠바다이버기자[diver@scubamedia.co.kr]
스쿠바다이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